한살림돌봄

라인
생산과 소비의 협동으로 이루어낸 경험을 토대로 돌봄으로 지역 속에서 조합원과 다시 만나
“살고 있는 마을을 살고 싶은 마을로”함께 만들어 가요!

회색라인
| 한살림은 왜 돌봄을 하나요?
한살림은 지난 30년 간 “생산과 소비는 하나”라는 생각과 생산자와 소비자의 협동으로 먹을거리 운동을 펼쳐 왔습니다. 최근 우리 사회는 고령화, 저출산, 양극화 등 복잡한 문제로 인해 조합원 또한 어려움을 겪고 있습니다. 이 어려움을 함께 하기 위해 한살림은 먹을거리 운동을 넘어, 새로운 마음으로 돌봄을 시작하게 되었습니다. 돌봄이란 일방적인 것이 아닌, 이웃과 함께 관계 맺는 상호 보완적인 활동입니다. 한살림 돌봄은 이웃과 관계 맺음을 바탕으로 내가 사는 지역에서 삶의 자립을 이루고자 합니다. 그리고 조합원 한 사람, 한 사람의 삶에 가까이 닿기 위해 삶의 터전인 지역을 새롭게 들여다보고자 합니다. 지역 공동체를 회복하고, 더불어 사는 삶을 위한 한살림 돌봄, 이제 시작입니다.

| 한살림 돌봄의 비전은 무엇인가요?
스스로 현재 살고있는 지역에서 서로 돕는 돌봄으로 사람이 존중되는 생명살림의 공동체를 만든다.
1) 사람의 생명을 존중하는 돌봄을 실현합니다.
2) 우리 스스로 필요한 돌봄 서비스를 만듭니다. (참가형 복지, 당사자성)
3) 서로 돌봄이 이루어지는 지역의 상호부조 시스템을 만듭니다. (지역살림, 호혜성)
4) 사회적 책임을 수행하여 지역과 한국 사회에 기여합니다.

| 어떤 돌봄을 하고 있나요?
· 아이방문돌봄: 조합원님 댁에 방문하여 아이를 돌봐드립니다.
· 어르신방문돌봄: 요양보호사에 의한 전문적인 방문 돌봄
· 국공립어린이집: 한살림 물품으로 함께 밥상을 나누며 생명감수성을 싹틔웁니다.
– 광명시립 신촌어린이집 어린이집카페 바로가기
– 강동구립 한마을어린이집 어린이집카페 바로가기
– 관악구립 마루어린이집 어린이집카페 바로가기
· 지역아동센터: 건강한 먹을거리를 나누고 다양한 프로그램을 운영하는 초등생 방과후 교실
-광명지역아동센터 (http://cafe.daum.net/kmyoungster)
-용산지역아동센터 (http://cafe.naver.com/hanmaul2009)

| 지역(부)에서 조합원이 참여하는 돌봄활동은 무엇인가요?
돌봄수다모임 / 돌봄강좌 / 육아사랑방 / 어르신아카데미

| 궁금한 게 있으시다구요? 여기로 연락하세요!
돌봄기획팀 02-3498-3705~6 (오전 9시~ 오후 6시)
회색라인

구립 한그루어린이집 원아모집 안내

2017-06-12 Main Category 6, 한살림돌봄, 소식과알림

한살림서울에서 수탁 운영하는 국공립어린이집인 ‘한그루어린이집(도봉구 쌍문동 소재)’이 오는 9월 1일에 문을 엽니다. 자연과 어우러지고, 건강한 식생활을 실천하며, 부모님과 선생님, 지역이 함께 행복한 마을 터전을 함께 만들어갈 예정입니다. 만 1세부터 만5세까지 총 67명의 영유아를 모집하니, 많은 관심 부탁드립니다. | 어린이집 위치 서울시 도봉구 쌍문동 178 | 입소대기자 등록 방법 1. 인터넷...

[돌봄기획] 영유아 돌봄 활동

2017-06-05 Main Category 8, 한살림돌봄, 소식과알림

영유아 엄마를 위한 서로 돌봄 모임안내서 독박육아를 경험하면서 외로움을 느끼는 엄마 조합원을 위해, 한살림서울은 엄마를 위한 육아 모임을 운영하고 있습니다. 다양한 방식과 주제로 운영되며, 기존 모임에 참여할 수도 있고, 마음 맞는 이웃조합원이 모여 직접 모임을 만들어 볼 수도 있습니다. 한살림에서 비슷한 고민을 하고 있는 엄마 조합원들과 모임에 참여하고, 서로 돌보는 마을을 상상하는 데 도움이...

[돌봄기획] 지역에서 아이를 함께 키우는 것이 언제쯤 가능할까요

2017-05-02 Main Category 8, 한살림돌봄, 소식과알림

“엄마가 섬 그늘에 굴 따러 가면…” 어렸을 때 난 이 노래를 싫어했다. 일하러 나가시는 엄마의 바쁜 뒷모습을 떠올리는 게 싫어서였을까? 2009년부터 한살림서울이 운영 중인 두 군데 지역아동센터(이하 ‘센터’) 중 용산지역아동센터에 가면서 문득 떠오른 기억이다.센터에서 만난 엄마는 귀화한 분이다. 아이가 초등학교에 입학하면서 근처 공동체 쉼터에서 함께 살고 있다. 아이를 키우는 것이 누군들 쉽지...